상단배너


CBS 메뉴


QT-오늘의 양식

QT리스트

QT-오늘의 양식 본문

홈으로 이동> 헬로QT> 오늘의 양식>

하나님의 돌보심 (2018년 8월 22일 수요일) QT메일신청

글자크기 크게보기 작게보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프린트 이메일
조회 :(36)
  • 찬송 304장 (통 404장) 찬송듣기
  • 성경 창세기 3장 1절 ~ 13절 성경감추기
    • 1그런데 뱀은 여호와 하나님이 지으신 들짐승 중에 가장 간교하니라 뱀이 여자에게 물어 이르되 하나님이 참으로 너희에게 동산 모든 나무의 열매를 먹지 말라 하시더냐
    • 2여자가 뱀에게 말하되 동산 나무의 열매를 우리가 먹을 수 있으나
    • 3동산 중앙에 있는 나무의 열매는 하나님의 말씀에 너희는 먹지도 말고 만지지도 말라 너희가 죽을까 하노라 하셨느니라
    • 4뱀이 여자에게 이르되 너희가 결코 죽지 아니하리라
    • 5너희가 그것을 먹는 날에는 너희 눈이 밝아져 하나님과 같이 되어 선악을 알 줄 하나님이 아심이니라
    • 6여자가 그 나무를 본즉 먹음직도 하고 보암직도 하고 지혜롭게 할만큼 탐스럽기도 한 나무인지라 여자가 그 열매를 따먹고 자기와 함께 있는 남편에게도 주매 그도 먹은지라
    • 7이에 그들의 눈이 밝아져 자기들이 벗은 줄을 알고 무화과나무 잎을 엮어 치마로 삼았더라
    • 8그들이 그 날 바람이 불 때 동산에 거니시는 여호와 하나님의 소리를 듣고 아담과 그의 아내가 여호와 하나님의 낯을 피하여 동산 나무 사이에 숨은지라
    • 9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을 부르시며 그에게 이르시되 네가 어디 있느냐
    • 10이르되 내가 동산에서 하나님의 소리를 듣고 내가 벗었으므로 두려워하여 숨었나이다
    • 11이르시되 누가 너의 벗었음을 네게 알렸느냐 내가 네게 먹지 말라 명한 그 나무 열매를 네가 먹었느냐
    • 12아담이 이르되 하나님이 주셔서 나와 함께 있게 하신 여자 그가 그 나무 열매를 내게 주므로 내가 먹었나이다
    • 13여호와 하나님이 여자에게 이르시되 네가 어찌하여 이렇게 하였느냐 여자가 이르되 뱀이 나를 꾀므로 내가 먹었나이다
    • God’s Care for Us
      The LORD God made garments of skin for Adam and his wife and clothed them.
      Genesis 3:21
      My young grandsons enjoy dressing themselves. Some- times they pull their shirts on backwards and often the younger one puts his shoes on the wrong feet. I usually don’t have the heart to tell them; besides, I find their
      innocence endearing.
      I love seeing the world through their eyes. To them, everything is an adventure, whether walking the length of a fallen tree, spying a turtle sunning itself on a log, or excitedly watching a fire truck roar by. But I know that even my little grandsons are not truly inno- cent. They can make up a dozen excuses about why they can’t stay in their beds
      at night and are quick to yank a wanted toy from the other. Yet I love them dearly.
      I picture Adam and Eve, God’s first people, as being in some ways like my grandchildren. Everything they saw in the garden must have been a marvel as they walked with God. But one day they willfully disobeyed. They ate of the one tree they were forbidden to eat (GENESIS 2:15?17; 3:6). And that disobedience immediately led to lies and blame-shifting (3:8?13).
      Still, God loved and cared for them. He sacrificed animals in order to clothe them (V . 21)-and later He provided a way of salvation for all sinners through the sacrifice of His Son
      (JOHN 3:16). He loves us that much! ALYSON KIEDA Dear Lord, thank You for loving us, despite our sin, and for making a way for us to be with You forever! Jesus loves us so much He sacrificed Himself for our sins.
    • [하나님의 돌보심]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과 그의 아내를 위하여 가죽옷을 지어 입히시니라
      창세기 3:21
      나의 어린 손자들은 혼자 옷 입는 것을 좋아합니다. 셔츠를 거꾸로 입을 때가 있는가 하면 더 어린 손자는 신발을 오른쪽 왼쪽 바꾸어 신기도 합니다. 대체로 나는 아이들에게 이래라 저래라 할 생각이 없습니다. 오히려 아이들의 순진한 모습들이 사랑스럽기만 합니다.
      나는 손자들의 눈을 통해 세상을 보기를 아주 좋아합니다. 아이들에게는 모든 것이 모험입니다. 넘어져 있는 나무 위를 끝까지 걸어가 보거나, 통나무 위에서 거북이가 햇볕을 쬐고 있는 것을 숨어서 바라보거나, 요란한 소리를 내며 지나가는 소방차를 신이 나서 바라보는 것들 말입니다. 그러나 나는 어린 손자들도 완전히 순진하지는 않다는 것을 압니다. 아이들은 왜 밤에 침대에 가만히 있지 못하는지에 대해 열 개도 넘는 변명을 지어낼 수 있고, 자기가 갖고 싶은 장난감을 망설이지도 않고 다른 아이에게서 빼앗기도 합니다. 그래도 나는 이 아이들을 너무나 사랑합니다.
      나는 하나님이 지으신 첫 사람 아담과 하와도 어떤 면에서 나의 손주들과 비슷하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그들이 하나님과 같이 동산을 거닐면서 본 것들은 분명 모두 다 경이로웠을 것입니다. 그러나 어느 날 자기들 마음대로 하나님께 불순종하여 먹지 말라고 한 나무의 과일을 먹었습니다(창 2:15-17; 3:6). 그리고 그 불순종은 곧 거짓말과 책임전가로 이어졌습니다(3:8-13).
      그래도 하나님은 그들을 사랑으로 돌보셨습니다. 하나님은 동물들을 잡아 그들에게 옷을 만들어 입히시고(21절), 나중에는 자기 아들을 희생하여 모든 죄인에게 구원의 길을 마련해주셨습니다(요 3:16). 하나님은 그만큼 우리를 사랑하십니다! 사랑하는 주님, 우리의 죄에도 불구하고 우리를 사랑하시고 주님과 영원히 함께할 수 있는 길을 만들어주시니 감사합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너무나 사랑하셔서 우리 죄를 위해 자신을 내어주셨다.

©한국오늘의양식사 [오늘의 양식] 구독하기

댓글 보기

소감등록

0자/500자
  • 사랑하는 주님, 우리의 죄에도 불구하고 우리를 사랑하시고 주님과 영원히 함께할 수 있는 길을 만들어주시니 감사합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너무나 사랑하셔서 우리 죄를 위해 자신을 내어주셨다. (jisuny0727)

    2018.08.22